[속보]충남 초등학생 어묵 먹다 목에걸려 사망...돌봄교사 없었나.?

사회부 신종철기자 | 기사입력 2018/06/14 [14:13]

[속보]충남 초등학생 어묵 먹다 목에걸려 사망...돌봄교사 없었나.?

사회부 신종철기자 | 입력 : 2018/06/14 [14:13]

 

 

▲     충남 초등학생 사망 사고, 기도 막혀 긴급 이송 됐지만 결국 (사진=연합뉴스 TV 캡처)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 기자]충남 공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이 방과 후 수업시간에 어묵을 먹다 기도가 막혀 숨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지난 13일 충남 공주경찰서는 지역 한 초등학교 1학년 A(8·여)양이 한 대학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다 이날 오전 9시 20분께 사망했다고 밝혔다.

 

전날 오후 3시 39분께 충남의 한 학교에서 어묵을 먹던 초등학생 A양은 기도가 막혀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A양은 방과 후 수업 중 학교에서 나온 간식으로 어묵을 먹은 것으로 조사됐다. 학교 관계자는 "어묵을 먹다 A양이 갑자기 펄쩍펄쩍 뛰었다"고 진술했다.  

 

충남 초등학생 사망사고 이후 방과 후 담당교사 등 학교 측에서 복부 밀쳐 올리기와 심폐소생술 등 긴급조치를 했으나 A양은 치료를 받던 중 결국 사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병원으로 이송될 당시 A양은 심정지 상태였으며 경찰은 학교 관계자를 불러 처치한 응급조치가 적절했는지 등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제보) 카카오톡ID 8863051

e-메일: s1341811@hanmail.net

여러분의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