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숙 詩] 비 오는 밤에

김명숙 시인 | 기사입력 2018/06/14 [10:12]

[김명숙 詩] 비 오는 밤에

김명숙 시인 | 입력 : 2018/06/14 [10:12]

 


비 오는 밤에

 

 

                       김명숙

 

 

고요가 깃들인 강에

6월 서곡이 흐른다.

 

 

끊어지다 이어지는 빗소리에

고단한 일상이 일어서다 스러지고

멀리서 쑥꾹새 울음 들려온다.

 

 

간간히 불어오는 바람은

깊이 잠든 밤을 깨우려는 듯

후두둑 빗방울을 떨군다.

 

 

밤은 자꾸만 깊어가고,

비와 은밀한 대화를 나누려고

네 목소리에 귀 기울인다.

 

 

어둠속에서 나를 향해

날갯짓 하여 달려오는

너의 젖은 목소리, 젖은 목소리.

 

 

 

 

 

                      김명숙 시인  

 

 

프로필

 

*시인, 아동문학가

*시집 <그 여자의 바다> 문학의 전당

*초등학교 5학년 음악교과서 "새싹" 저자

*가곡 40곡/ 동요 70곡 발표

*제54회, 57회 4.19혁명 기념식 행사곡 "그 날" 작시

*제60회 현충일 추념식 추모곡 "영웅의 노래" 작시 

*수상:부천예술상, 한국동요음악대상, 창세평화예술대상, 

      문예마을 문학상, 도전한국인상, 제5회 오늘의 작가상 수상 외 다수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