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대학생 소상공인 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8/07/09 [08:57]

2018 대학생 소상공인 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8/07/09 [08:57]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 기자]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은 7월 10일 오후 3시 시청 12층 국제회의장에서 지역 대학생 250명으로 구성된 ‘대학생 소상공인 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하고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한 후 본격 소상공인 경영지원에 나선다.

 

250명, 60개 팀으로 구성된 이번 서포터즈는 ‘허리청춘’, ‘소떡소떡’, ‘무벤져스’ 등 직접 지은 팀명으로 6개 소상공인지원사업에 선정된 106개 소상공업체와 매칭한 후 다양한 현장 요구를 실질적인 방법으로 해결하게 된다.

 

곽준식 동서대학교 교수를 비롯해 컨설턴트, 마케팅전문가 등 10명의 경영지원 멘토단은 소상공업체의 문제점 분석 및 해결방안 도출, 서포터즈 지도 등 현장멘토링을 담당해 서포터즈 활동을 실효성 있게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주요활동은 스토리텔링 마케팅, 아이디어제공, 온오프라인 마케팅, 환경개선 등이다. 연말 21개 우수활동평가팀을 선정해 부산시장상 등 7개 유관기관장상을 수여하게 되며, 활동과정을 UCC에 담아 홍보하고자 한다.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대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소상공인의 오랜 경험, 멘토의 리더쉽이 만나 취약한 소상공인의 마케팅을 지원해 침체된 민생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올해 상인주도형 골목상권활성화에 집중해오고 있다. 우리동네 골목활력증진사업에 중구 대청로 99번길과 남구 목공골목을 선정해 자생력을 강화하며, 사하구 샘터상가, 동래구 명륜1번가 인근 골목이 선정된 소상공인 밀집지역 활성화사업을 통해 쾌적한 골목상권으로 정비하고 있다.

 

또한, 이발소를 생활밀접업종 환경개선사업의 대상업종으로 선정해 젊은 사람들도 찾을 수 있도록 트렌드에 맞게 인테리어를 개선할 계획입니다. 이처럼 우리 생활에 꼭 필요하지만 사라져가는 생활업종을 매년 발굴해 단계별로 지원하고자 한다.

 

부산의 새로운 브랜드를 발굴 육성하기 위해 1차 수제맥주에 이어 2차 유망업종으로 선정된 SUP(패들보드) 해양레포츠도 특화마케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최근 2018 부산국제수제맥주마스터즈챌린져를 개최하여 전문가심사와 일반인심사를 진행해 지역수제맥주업체인 ‘갈매기 브루잉’이 위너로 선정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