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승리 포함된 단체 카톡방 불법성관계 영상공유 경찰, 정준영 수사 착수, 승리 사건 어디까지 가나.

신종철 선임기자 | 기사입력 2019/03/12 [13:02]

정준영-승리 포함된 단체 카톡방 불법성관계 영상공유 경찰, 정준영 수사 착수, 승리 사건 어디까지 가나.

신종철 선임기자 | 입력 : 2019/03/12 [13:02]

 

▲     sbs 8시 뉴스 갈무리 © 편집부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 선임기자]폭력, 마약, 성매매, 경찰유착, 조폭 등 모든 범죄의 온상으로 지목된 클럽 버닝썬 사건이 가수들과 연예인들이 포함된 불법 성관계 동영상 유출사건으로 까지 번지고 있다. 경찰이 가수 겸 방송인 정준영의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유포 혐의에 대해 수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지면서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최근 승리 등 연예인이 포함된 단체 카톡방에서 빅뱅 멤버 승리가 중국인 투자자에게 성매매를 알선하는 내용의 메시지를 올린 의혹에 대해 수사 중 이 카톡방 메시지가 가수 겸 배우인 정준영의 휴대전화에서 유출된 것으로 파악했다.

  

그리고 정준영은 승리와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 등에 불법 촬영한 것으로 의심되는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사실도 파악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따라서 경찰은 현재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하고 현재 정준영에 대해 수사에 들어간 상태다. 경찰의 소식통 등에 따르면 정준영은 이 카톡방을 비롯해 다른 지인들과의 카톡방에도 성관계 동영상과 사진을 올린 것으로도 전해진다.

  

이에 경찰은 성매매 의혹의 피의자로 입건, 수사 중인 승리와는 별개로 정준영에게 성폭력처벌법상 '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펼치고 있다.

 

때문에 경찰은 현재 촬영차 외국에 있는 것으로 알려진 정준영을 조만간 소환 조사할 방침인 가운데 승리가 포함된 카톡방에서 불법 촬영물로 의심되는 또다른 동영상이 공유된 사실을 확인하고 이에 대한 내사에 착수했다. 연예인들이 포함된 불법이 다방면에서 경찰의 수사를 받는 지경에 이른 것이다.

  

이와 관련 11일 SBS는 8시 뉴스에서 정준영 불법 성관계 영상 촬영 유포 의혹을 보도하면서 유포된 영상이 원본이라는 점도 확인했다. 이날 방송된 SBS 8시 뉴스에 따르면 정준영은 지난 2015년과 2016년 친구들과의 카톡 대화방에 한 여성과 성관계를 자랑하면서 몰래 찍은 영상을 공유했다. 해당 영상은 룸살롱 여성 종업원의 신체 부위를 찍은 것이라고 한다.

 

SBS는 이날 "10개월 분량의 카카오톡 내용을 확보했고, 불법 촬영 피해 여성만 10명 이상이다"라면서 "해당 파일은 디지털 지문이라고 불리는 해시코드와 이미징 파일을 가지고 있는 원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정준영이 고정출연자로 방송되고 있는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측에 불똥이 떨어졌다. 그리고 kbs는 이날 "정준영에 대한 보도를 접했다. 사실 확인 중에 있다"라며 “상황 파악 후 정준영의 거취에 관한 공식 입장을 전할 예정”임을 알렸다.

 

이에 의혹이 사실로 밝혀질지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11일 저녁부터 정준영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장악하고 있다.

 

(제보) 카카오톡ID 8863051

e-메일: s1341811@hanmail.net

여러분의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