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혜민 작가 19번째 개인전 ‘그리움’ 내달 3일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03/29 [09:36]

이혜민 작가 19번째 개인전 ‘그리움’ 내달 3일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03/29 [09:36]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 리서울갤러리는 4월 3일부터 29일까지 이혜민 작가의 열아홉 번째 개인전 ‘그리움’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소박하고 서정적인 색채와 표현으로 ‘그리움’을 그리는 이혜민 작가의 작품들은 이 시대 복잡한 삶 속에서 잃어버린 유년 시절 순수와 아름다움을 표현한 작품들이다.

 

유년 시절의 모습들, 고향, 꿈, 사랑, 슬픔, 추억들을 볼 수 있다. 향토적 색채와 질감, 세밀한 소재표현, 절제되고 완성도 높은 작품들이 승화된 미의식을 제공해준다.
 
리서울갤러리 관계자는 "이번 전시에는 특히 봄소식을 전해주는 분홍빛 진달래가 들어간 그림이 많이 출품된다"며 "순수성과 감수성을 잃고 사는 현대 도시인들에게 미술 작품 감상을 통한 힐링의 시간이 돼줄 이번 전시회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