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수해경, 수상레저분야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6월부터 2달여간 민ㆍ관합동점건단 구성 사업장 및 안전시설물 점검 -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05/31 [15:53]

여수해경, 수상레저분야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6월부터 2달여간 민ㆍ관합동점건단 구성 사업장 및 안전시설물 점검 -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05/31 [15:53]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하계 성수기 레저활동 증가 대비 사전 현장 점검을 통해 레저활동객의 안전 확보를 위한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한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는 “다음 달 1일부터 7월 31일까지 두 달 여 간에 걸쳐 관내 등록된 해수면 수상레저사업장 7개소(레저기구 48대)와 위험 시설물을 대상으로 국가안전대진단을 시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점검대상으로는 해수면 수상레저 사업장 중 위험시설로 선정된 시설물로 해양경찰, 지자체 공무원, 해양경찰학과 교수ㆍ대학생 등 일반 국민을 포함한 민ㆍ관 합동 점검단을 구성해 국민 눈높이에 맞는 내실 있는 점검으로 진행된다.

 

주요 점검내용은 ▲수상레저 사업 등록기준에 따른 시설 및 수상레저기구 ▲인명구조용 장비 적정성 ▲자격요건을 갖춘 인명구조요원의 종사 여부 ▲수상레저 사업의 안전조치 ▲불합리한 제도ㆍ관행을 포함한 법령 제도 개선과제 발굴 등이다.

 

특히 수상레저사업장 중 최근 3년 내 사고가 발생했던 수상레저사업장과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노후 시설, 승선정원 13인 이상 기구를 보유한 수상레저사업장 및 점검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시설을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해경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수상레저 종사자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를 기대한다며, 수상레저 활동 객들이 안심하고 수상레저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사고 사각지대를 없애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파주 적군묘지·북한군묘지 추모한 조국통일회의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