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9회 부안군수배 수영대회 성료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09/30 [18:08]

제9회 부안군수배 수영대회 성료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09/30 [18:08]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제9회 부안군수배 수영대회가 지난 28일 부안국민체육센터 수영장에서 120여명의 선수가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부안군수영연맹에서 주관한 이번 대회에서는 61명의 선수가 참가한 ‘앗싸 앗싸 가오리’ 팀이 종합점수 180점을 획득해 종합우승을, ‘돌고래’ 팀이 준우승을, ‘포세이돈’ 팀이 3위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 최연소 선수는 손아현 선수로 평형 50m 출전해 언니들과 당당하게 실력을 겨루는 기염을 토했으며 최고령 선수는 강모 선수로 70세의 고령임에도 젊은 선수와경쟁해 은메달을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축사를 통해 “많은 군민들이 수영을 통해 건강증진은 물론 여가활동을 즐기는 것을 보니 너무 기쁘다”며 “앞으로 수영발전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안군수영연맹에서는 수영인구의 저변 확대와 체계적인 훈련 지도를 통해 2019년 전북도민체육대회 수영종목에 참가해 종합 5위를 차지하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1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