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경찰교육원 훈련함, 17일간 필리핀 원양항해 실습

실습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10/07 [17:56]

해양경찰교육원 훈련함, 17일간 필리핀 원양항해 실습

실습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10/07 [17:56]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
교육훈련과장 박제수 총경을 단장으로 신임순경과 간부후보생 등 총 135명으로 구성된 원양항해단은 7일 오전 여수 신항부두에서 출항식을 가졌다. 이들은 앞으로 2,740해리의 긴 항해를 통해 함정운용 능력을 키우고 국제교류 업무를 경험한다.


10월 14일 필리핀 마닐라항에 입항하는 원양항해단은‘해양에서의 인명구조와 해양오염방제’라는 주제로 필리핀 해양경찰과 학술교류를 시작한다. 또한, 필리핀 해양경찰 교육기관 방문, 친선교류 행사 등 다양한 국제교류 프로그램이 예정되어 있다.


특히, 올해는 한국-필리핀 수교 70주년으로,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탑을 방문하여 헌화하고, 현지 한국전 참전용사를 함상만찬에 초청하여 K-POP, 사물놀이, 태권도 등의 문화공연도 진행한다.


신임교육생 대표 김영선 학생장은“원양항해에 참가하게 된 것 자체가 큰 영광이다”며,“모든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하여 이번 원양항해를 폭 넓은 안목을 가진 해양경찰이 되기 위한 초석으로 삼겠다.”는 남다른 각오를 밝혔다.


해양경찰교육원 관계자는“원양항해는 교육생들의 함정 운용 능력 향상이 주된 목적이지만, 정부의 신 남방 정책 대상 국가를 방문하며 우호협력을 강화하는 공공외교의 목적도 있다”며,“대한민국을 대표한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원양항해에 적극 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매년 원양항해 실습을 진행하고 있는 해양경찰교육원은 지난해 인도와 필리핀을 방문했고, 올해 상반기에는 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 등 남방항로 주요 거점 국가를 방문하며 교류·협력 관계를 다져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