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작년 66,859건 구조출동... 전년 比 24.8%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1/13 [09:34]

경북도, 작년 66,859건 구조출동... 전년 比 24.8%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1/13 [09:34]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경북소방본부는 지난 한 해 동안 구조활동 분석 결과 구조출동 66,859회로 7분 47초마다 출동했으며, 이중 53,261건을 처리 5,617명을 구조하여 하루 평균 183건의 출동으로 15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2018년 대비 출동은 13,298건 증가(24.8%), 구조처리건수는 12,447건 증가(30.5%)한 수치다. 반면 구조인원은 5,617명으로 지난해 6,121명보다 8.2%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유형별 처리 구조건 수 53,261건 중 벌집제거 22,373건(42.1%)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동물포획 8,032건(15.1%), 교통사고 5,066(9.5%), 화재 3,551건(6.6%), 잠금장치·인명갇힘 사고 2,949건(5.5%), 산악사고 905건(1.6%), 승강기사고 679건(1.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발생 시간대 구조건수는 하루 일과시간인 08시 ~ 18시 시간대에 38,436건(72.1%)이 발생했으며, 일과 중 점심 이후 시간대가(14시 ~ 16시)사이가 8,378건(15.7%)으로 구조 수요가 가장 많았다.

 

장소별 구조건수는 단독주택 14,418건(27.0%), 도로철도 8,618건(16.1%), 공동주택 7,938건(14.9%), 논밭·축사 3,430건(6.4%), 판매시설 2,598건(4.8%) 순으로 주거·생활 위주의 구조수요가 많았으며, 벌집제거, 유기동물 포획, 잠금장치개방 등 단순 안전조치와 같은 생활밀착형 구조수요 비중이 높았다.

 

연령별로는 50대가 1,226명(21.8%), 60대 916명(16.3%), 40대 891(15.8%), 70대 이상 736명(13%), 30대 619명(11.0%), 20대 540건(9.6%) 순이며, 특히 사회활동이 많은 연령층 및 야외활동과 건강에 대한 욕구가 많은 중장년층에 구조수요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화영 소방본부장은 “도민들의 생명·재산보호와 질 높은 구조서비스 제공을 위해 시기별 예측 가능한 안전사고 대비 긴급구조대책을 마련하는 등 안전하고 행복한 경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