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국립축산과학원 공동 축산분야 실용화 기술 개발 ‘박차’

신기술 적용 축산현장 실증시험과제 선정, 축산분야 경쟁력 향상 기대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3/13 [19:29]

담양군, 국립축산과학원 공동 축산분야 실용화 기술 개발 ‘박차’

신기술 적용 축산현장 실증시험과제 선정, 축산분야 경쟁력 향상 기대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0/03/13 [19:29]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이미란기자]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축산농가의 경쟁력 강화 및 소득향상을 위해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에서 추진되는 축산 현장실증시험 공모과제에 2개 과제가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     ©

이번에 선정된 실증시험은 젖소 LED 조명 연장을 통한 우유 생산성 향상 기술산란계 계란 품질 개선을 위한 비타민 C·D3의 이용 기술이다.

 

젖소 LED 조명 연장을 통한 우유 생산성 향상 기술은 착유사 내에 LED 조명 점등을 4시간 연장해 홀스타인종 착유우의 산유량을 증가시키는 기술로 30두 기준 일일 착유량이 40kg 정도 개선되는 효과가 있다.

 

산란계 계란 품질 개선을 위한 비타민 C·D3의 이용 기술은 사료 내 비타민 C를 첨가 급여하여 사료효율 향상과 산란율 증가 등 효과가 있으며 비타민 D3는 난각 두께와 계란 무게 증가 등의 효과로 고품질 계란을 생산할 수 있다.

 

이병창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축산 현장실증시험으로 담양군 축산농가의 소득증대와 함께 한우산업의 경쟁력이 강화될 것이며, 또한 신기술을 보다 빠르게 도입하여 축산업을 선도하는 담양군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맛집 탐방8] 맛집 보양식으로 안성맞춤인 "강릉북방새우"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