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구청 구내식당‘사회적 거리두기’동참

맞은편 자리 비워 한 줄로 식사, 식탁 칸막이 설치 등

신부경 | 기사입력 2020/03/24 [16:22]

안양시·구청 구내식당‘사회적 거리두기’동참

맞은편 자리 비워 한 줄로 식사, 식탁 칸막이 설치 등

신부경 | 입력 : 2020/03/24 [16:22]

안양시청 구내식당


[신부경 기자] 안양시가 시·구청 구내식당 운영방식을 개선,‘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한다.


‘사회적 거리두기’는 사람 간 일정 거리를 유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전염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범국민적 캠페인이다.


시는 이와 관련, 23일부터 시청구내 식당을 이용하는 직원들이 식탁의 맞은편 자리를 비워둔 채 한쪽 방향에서만 앉아 식사할 수 있도록 했다.


구내식당 좌석은 총 360석, 양 옆으로만 앉게 되는 관계로 직원들을 3개조로 분산, 조별 30분 단위로 식당을 이용해야 한다.


1조는 11시 30분, 2조는 12시, 3조는 12시 30분부터 각 30분 동안 구내식당을 이용하는 것이다.

식사 중에는 가급적 대화가 금지된다.


구내식당이 있는 만안과 동안 양 구청도 식탁의 안전칸막이를 설치해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시한다.


동안구청은 식탁에 박스재질의 종이형 칸막이를 설치했다.

만안구청은 직원 3개조 편성과 함께 아크릴 재질로 된 투명칸막이 설치로 직원과의 대면을 차단했다.


또 식당을 출입하는 모든 직원들은 기본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시는 이밖에도 구내식당 1일 1회 방역소독으로 청결함을 유지하는 한편, 출입구에는 열화상카메라, 체온측정계, 손세정제 등을 청사 현관, 엘리베이터 입구, 각 부서, 민원실 등에 비치해 놓고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사회적 거리두기는 공직자들이 앞장서야 할 것이라며, 코로나19 사태가 진정국면에 접어들 때 까지 계속될 것이라고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모닝 포스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