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도심 속 농업체험’ 부천시 시민농장 개장

코로나19 예방 수칙 준수하며 문화동산농장 등 3개소 운영…

김사랑 기자 | 기사입력 2020/04/10 [11:19]

‘도심 속 농업체험’ 부천시 시민농장 개장

코로나19 예방 수칙 준수하며 문화동산농장 등 3개소 운영…

김사랑 기자 | 입력 : 2020/04/10 [11:19]

 

▲ 춘의동에 위치한 산울림농장 전경     ©부천시 제공

 

부천시가 4월부터 11월까지 도심 속에서 친환경 농업을 체험할 수 있는 ‘시민농장’을 운영하여 시민들의 생산적인 여가활동을 지원한다.

 

시민농장은 텃밭 가꾸기를 통해 시민들의 생산적인 여가 활동을 지원하고, 친환경 도시 농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부천시는 문화동산농장(상동), 소사나눔농장(옥길동), 산울림농장(춘의동) 등 3개소에서 시민농장을 운영한다. 올해는 총 74개의 단체와 687세대의 시민이 대상자로 선정되어, 친환경 도시 생태농업 체험 및 활동에 참여한다.

 

시민농장에서는 배정받은 각 구획 내에서 자유롭게 농업 활동을 할 수 있다. 친환경적인 농장 운영을 위해 화학 비료, 농약, 비닐멀칭은 금지된다. 아울러 다른 참여 시민에게 피해를 줄 수 있는 키가 큰 작물, 덩굴 작물은 재배할 수 없다.

 

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농장 내 모임 및 단체 활동은 당분간 중단했다. 참여 시민이 농장을 이용할 때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 외출 후 손 씻기, 기침 예절 등 개인 예방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농장에 참여한 시민들이 농산물 수확의 기쁨을 누리고 건강한 취미 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농장을 이용하는 시민께서는 예방 수칙을 준수하여 안전한 농장을 만드는 데 협조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부천시 도시농업과(032-625-2812)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