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무더위 그늘막 쉼터 조기운영 개시

조남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5/21 [12:05]

동두천시, 무더위 그늘막 쉼터 조기운영 개시

조남용 기자 | 입력 : 2020/05/21 [12:05]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지난 20일 여름철 폭염에 대비하여, 36개소에 파라솔형 그늘막 설치를 완료하였다.

 

동두천시는 지난해 26개소에 그늘막을 설치하여, 보행신호를 기다리는 노약자 및 임산부 등 교통약자와 시민들에게 폭염쉼터를 제공하였으며, 올해는 여름 낮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폭염저감시설 확충의 필요성이 증대되어,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신시가지, 롯데마트, 삼성프라자 등 10개소를 신규로 선정하여, 횡단보도 앞에 10개의 그늘막을 추가 설치하였다.

 

또한,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보건소와 협력하여 그늘막 접촉부를 주 2회 소독해,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닥칠 혹서기에 시민들이 야외에 머무는 동안 그늘막이 도움이 되길 바라며, 그늘막 추가설치와 도로 살수 및 접촉부 소독 등으로 여름철 폭염피해 예방과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