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승조 충남도지사, 벨기에 외투기업 유미코아社 방문

- ‘포스트코로나’ 경제살리기 행보 지속…생산시설 시찰 등 스킨십 강화 주력 -

조남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5/21 [14:20]

양승조 충남도지사, 벨기에 외투기업 유미코아社 방문

- ‘포스트코로나’ 경제살리기 행보 지속…생산시설 시찰 등 스킨십 강화 주력 -

조남용 기자 | 입력 : 2020/05/21 [14:20]

 

 

양승조 충남지사가 21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주요 외투기업을 찾아 고충을 듣고, 생산시설을 시찰하는 등 경제살리기 행보를 이어갔다.

 

양 지사는 이날 천안에 위치한 이차전지 양극재 생산기업인한국유미코아를 방문, 회사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임동준 한국유미코아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KF94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도에서 해결방안을 마련, 이 자리를 빌려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지정석 한국유미코아 대표이사는 “도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유미코아가 충남에 자리 잡을 수 있었다”며 “향후 추가투자시에도도의 변함없는 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에 양 지사는 “한국유미코아는 천안에 3개 공장이 가동 중이고 직원이 900명에 달하는 지역의 가장 중요한 기업 중 하나이다”라며 “코로나19 극복은 물론, 추가 투자 등에 관해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유미코아의 본사인 유미코아그룹은 이차전지 등 에너지와 화학분야 기업이다.

 

벨기에에 본사를 두고 전 세계 14개국에 진출해 있으며 매출액은 4조 3000억 원에 이르고, 직원 수만 1만 700명이 넘는 글로벌 우량기업이다.

 

양승조 지사는 작년 11월에 유미코아그룹 벨기에 본사를 방문, 1억 달러 외자유치 MOU를 체결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