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봉산면, 직접 키운 하지감자로 나눔사랑 실천

노인일자리 사업으로 재배한 하지감자 300kg 경로당․아동센터에 제공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19:07]

담양봉산면, 직접 키운 하지감자로 나눔사랑 실천

노인일자리 사업으로 재배한 하지감자 300kg 경로당․아동센터에 제공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0/06/18 [19:07]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이미란기자] 담양 봉산면(면장 김민지)이 지난 17노인일자리 사업으로 심은 하지감자 300kg를 수확했다.

▲     ©

노인일자리 참여자들은 매년 관내 유휴농지를 이용해 마늘, 감자, , 배추 등 작물을 재배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감자를 수확해 관내 경로당과 지역아동센터에 간식으로 제공했다.

 

노인일자리사업에 참여한 어르신은 직접 재배한 작물을 이웃들과 나누니 일자리에 참여할 때 더욱 즐겁게 임하게 된다. 앞으로도 이런 나눔의 기회가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민지 봉산면장은 정성으로 키운 감자를 수확하며 어르신들에게는 보람과 기쁨을, 지역사회에는 온정을 전달하는 계기가 되어 기쁘다코로나로 인해 힘든 일상에 작은 활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봉산면은 지난해에도 직접 키운 감자, 옥수수 등을 관내 경로당 및 취약계층에게 전달했으며, 앞으로도 노인일자리 사업을 통해 지역의 반찬 조달이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식재료를 지원 등 다양한 나눔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담양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태안군, ‘활짝 핀 가을’ 원북면 청산리 코스모스 눈길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