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 위원회안 통과

최종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6/22 [14:57]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 위원회안 통과

최종석 기자 | 입력 : 2020/06/22 [14:57]

 

▲ 정대운 위원장     ©경기도의회 제공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위원장 정대운, 광명2)가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을 위원회 안으로 22일 제344회 정례회 제3차 기획재정위원회 상임위에서 통과되었다.

 

이 위원회 안은 최근 대북전단 살포를 문제 삼아 북한은 대남 강경자세로 돌변하여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했고, 개성과 금강산을 군사지역으로 만들 것을 발표하는 등 군사 도발의 위협까지 서슴지 않고 있음이 언급됐다.

 

촉구안은 한반도에 긴장과 전쟁의 위협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6.25전쟁의 공식적인 종결을 선언하여 남북한 대결을 지양하고 평화체제를 구축하여야 함을 강조하였다.

 

위원회 안을 제안 발표한 정승현 의원(더민주, 안산4)은“2019년 2월 28일 북미 정상 간 하노이 회담이 성과 없이 결렬된 후, 북핵문제 해결이나 남북 대화, 교류 등에 뚜렷한 진전이 없었다”라면서 “최근 대북전단 살포를 문제 삼아 북한이 대남 강경자세로 돌변하여 한반도의 긴장과 군사적 충돌 위험이 고조되고 있어 그 어느 때보다 종전 선언의 시급성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정대운 위원장은“경기도의회는 북핵문제의 해결, 한반도 평화정착은 대화와 타협을 통해 점진적으로 진행되어야 하고, 이를 위해 상대방을 자극하는 언행을 삼가야 한다”라면서 “한반도에서 전쟁을 피하고 평화와 번영이 지속되게 만들기 위해 한국, 미국, 북한, 중국 등 관련국들이 협의하여 조속히 종전을 선언할 것을 촉구한다”라고 주장하였다.

 

본 건의안은 오는 6월 24일 경기도의회 제344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 상정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북 '산골마을 학생들 위해 사랑의 통학배가 달린다'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