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정읍역 주변 관사지구 ‘안심마을’ 조성

- 도시재생 뉴딜사업 일환…, 바닥조명 설치, 커뮤니티 공간 조성 등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9/17 [15:31]

정읍시, 정읍역 주변 관사지구 ‘안심마을’ 조성

- 도시재생 뉴딜사업 일환…, 바닥조명 설치, 커뮤니티 공간 조성 등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0/09/17 [15:31]

정읍시가 총 4억 원을 들여 정읍역 주변 관사 지구에 안심마을을 조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정읍역 주변 관사 지구는 국토부 주관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지역이다.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노후 된 주거지와 어두운 골목길로 주민 생활이 불편하고 방범에 취약한 지역을 편안하고 안전하게 살아갈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취지다.

 

이에 따라 시는 대상지에 가로등과 태양광을 이용한 바닥조명, CCTV 등을 설치해 방범 환경을 개선했다.

 

이와 함께, 주민공동체 회복을 위해 노후주택을 리모델링해 주민 커뮤니티센터 조성으로 대화의 공간을 만들었다.

 

앞으로 시는 도시재생 사업지구 내 노후주택 집수리 지원사업 등을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고 시니어들을 위한 복지프로그램을 운영해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지구는 역 주변의 단절된 주거밀집지역으로 소외된 지역이었으나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안심마을로 다시 태어나 주민 만족도가 매우 높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단절된 주민들 간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조성으로 전체적인 마을의 분위기가 밝아지고 정주 여건이 개선돼 주민들에게 편안한 안식처로의 역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