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 제3 산업단지, 지역 혁신성장 거점으로 탈바꿈한다!

- 근로환경 개선 등으로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18:57]

정읍 제3 산업단지, 지역 혁신성장 거점으로 탈바꿈한다!

- 근로환경 개선 등으로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0/10/15 [18:57]

정읍시가 제3 일반산업단지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 성장과 일자리 창출의 거점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본격적인 노후 산단 재생사업에 들어간다.

 

시는 지난해 국토교통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에서 추진하는 노후 거점산업단지 경쟁력강화사업과 산업단지 복합문화센터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본격적으로 산업단지 재생사업을 위한 설계 용역을 발주하고, 20216월까지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노후 거점산업단지 재생사업은 제3 일반산업단지의 노후된 기반시설을 정비·확충하고 변화하는 산업구조를 효율적으로 개편해 경쟁력을 강화하는 사업이다.

 

노상주차장 설치와 인도 정비, 친환경 녹색공원 정비, 노후 공업용수 시설 정비 등 산단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시설 등을 지원한다.

 

시는 순차적으로 측량과 환경영향평가 등 관련 용역을 발주하고, 국토연구원의 타당성 검증 절차 등을 거쳐 오는 2023년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제3 일반산업단지에 국비 28억원과 도비 36천만 원 등을 지원받아 문화와 복지, 편의 기능이 집적화된 복합문화센터를 건립한다.

 

복합문화센터는 문화와 편의시설이 집적화된 공공시설물로 현재 건축설계 공모를 완료하고, 20214월 착공해 20226월까지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복합문화센터가 건립되면 문화와 복지, 편의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산업단지 내 근로자와 인근 지역주민들의 복지환경 개선과 청년층 유입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성공적인 사업 추진으로 입주기업 근로자들의 근로 여건 개선은 물론, 청년·기술인력의 유입기능을 강화시켜 지역경제의 성장 거점으로 탈바꿈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