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제8회 송순문학상 수상작 3편 선정

- 운문 2편 (박복영, 조선의 작가), 산문 1편 (강성오 작가)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0/10/28 [17:33]

담양군, 제8회 송순문학상 수상작 3편 선정

- 운문 2편 (박복영, 조선의 작가), 산문 1편 (강성오 작가)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0/10/28 [17:33]

담양군이 면앙 송순 선생의 문학정신을 기리고 지역 문인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개최한 제8회 담양송순문학상 수상작을 발표했다.

 

군은 담양을 소재로 하거나 담양관련 인물등과 관계된 창작품 중 미발표작을 대상으로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약 6개월간 작품을 공모하고, 담양송순문학상 운영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최종 수상작을 선정했다.

 

송순문학상 운영위원회는 본 심사위원으로 한승원손택수나태주김희수·이미란허형만위원을 선정해 심사한 결과 수상작으로 박복영 작가의 시집 담양에서 길을 찾다’, 조선의 작가의 시집 천년의 담빛 무늬’, 강성오 작가의 소설 추월산 길라잡이우수상으로 선정됐음을 밝혔다.

 

 본 심사위원회 문순태 위원장은 박복영 작가의 담양에서 길을 찾다는 담양의 명승지의 역사적 의미, 아름다움 등을 꾸밈없이 일상의 삶에 잘 담아내었으며 조선의 작가의 천년의 담빛무늬는 시집 전편에서 담양을 소재로 형상화한 서정성이 돋보였다고 평가했다.

 

또한 강성오 작가의 소설 추월산 길라잡이는 김덕령 의병봉기를 주변인의 관점에서 그려낸 작품으로 인물의 생생한 성격화로 소설적 재미를 잘 살려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맛집 탐방8] 맛집 보양식으로 안성맞춤인 "강릉북방새우"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