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주천 댐 정초식, 본 댐 건설 본격 착수!

- 11월 18일 오후 3시 30분, 판부면 신촌리 사업 현장

김일미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1:45]

원주천 댐 정초식, 본 댐 건설 본격 착수!

- 11월 18일 오후 3시 30분, 판부면 신촌리 사업 현장

김일미 기자 | 입력 : 2020/11/18 [11:45]

▲ 원주천 댐 조감도     ©강원도

 

원주천 유역의 홍수량을 줄여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추진 중인 원주천 댐 건설 사업 정초식이 18일 오후 3시 30분 판부면 신촌리 사업 현장에서 열린다.

 

정초식은 기초공사를 마치고 머릿돌을 설치해 공사 착수를 기념하는 행사다.

 

원주시는 본 댐 축조의 시작을 알리고 공사 참여자의 견실·안전·성실 시공 결의를 다짐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원주천 유역의 홍수 조절을 위한 원주천 댐은 높이 49m, 길이 210m, 저수용량 180만㎥의 규모의 콘크리트 중력식 댐이다.

 

총사업비 798억 원(국비 90%, 시비 10%)을 들여 2022년 본 댐 설치를 완료하고, 2023년 부대공사 등 최종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19년 9월 공사에 착수해 보상 및 가물막이 설치와 유수전환 등 본 댐 건설을 위한 준비를 거쳐 이번 정초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본 댐 건설에 들어갈 계획이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안전을 최우선으로 준공 목표인 2023년까지 계획 공정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