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 대통령 “생산기지를 넘어 바이오산업 강국으로 도약할 것”

바이오산업 현장방문…“바이오산업, 우리가 잘 할 수 있는 미래산업”
“R&D 예산 확대…보건·의료 빅데이터 구축 사업도 속도있게 추진”

이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22:40]

문 대통령 “생산기지를 넘어 바이오산업 강국으로 도약할 것”

바이오산업 현장방문…“바이오산업, 우리가 잘 할 수 있는 미래산업”
“R&D 예산 확대…보건·의료 빅데이터 구축 사업도 속도있게 추진”

이성민 기자 | 입력 : 2020/11/18 [22:40]

문재인 대통령은 18이제 대한민국은 바이오의약품의 생산기지를 넘어 바이오산업 강국으로 도약할 것이라며 창의적 인재와 아이디어의 육성을 위해 자유롭게 연구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인천 연세대 국제캠퍼스 종합관에서 인천상륙작전, 인천의 꿈이라는 제목으로 열린 바이오산업 현장방문 행사에 참석, “우리가 바이오산업에 힘을 쏟아야 할 이유는 분명하다. 우리가 잘할 수 있는 미래 산업이기 때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인천 연수구 연세대 글로벌 캠퍼스에서 열린 바이오산업 현장방문 행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



문 대통령은 “2025년까지 민간과 함께 47000여 명의 바이오산업 인재를 양성하겠다의약품, 의료기기, 헬스케어와 같은 분야별 전문인력뿐 아니라 데이터와 인공지능 활용인력도 적극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젊은이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찾고 자유롭게 연구할 수 있도록 돕겠다정부는 바이오 R&D 예산을 올해 13000억 원에서 내년 17000억 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1조 원 이상 매출을 올리는 블록버스터 신약 개발을 적극 돕겠다메가 펀드 등을 활용해 자금 지원을 늘리고 보건·의료 빅데이터 구축 사업을 속도있게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