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인터넷 현수막 게시대’ 전국 최초 운영

12월 도·시군 누리집에 시범 운영…불법광고물 제로화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4:27]

전남도, ‘인터넷 현수막 게시대’ 전국 최초 운영

12월 도·시군 누리집에 시범 운영…불법광고물 제로화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11/20 [14:27]

  전라남도는 날로 증가한 불법광고물의 최소화를 위해 오는 12월부터 ‘인터넷 현수막 게시대’를 전국 최초로 운영한다.

현재 도내 현수막 지정게시대가 1천 482개에 불과하고 설치된 현수막 중 공공기관 현수막이 많아 생계형 현수막의 경우 평균 15일 최대 40일 이상 기다려야 하는 불편을 겪고 있다.

이 같은 대기로 인해 옥외광고물을 불법으로 게첨 하는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전라남도는 도 및 목포·여수 등 11개 시군 누리집에 현수막 게시대 사업을 추진, 오는 12월부터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우선 3개월간의 시범운영 기간을 두고 주민의견 수렴과 보완을 마친 후 이를 내년 3월 유관기관과 도내 전 시군으로 사업을 확대 할 방침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대기일수가 평균 5~10일 가량 단축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터넷 현수막 게시대는 시군 정책홍보 등 공공목적의 내용을 중심으로 게시가 이뤄지며 앞으로 활용 범위를 넓힐 예정이다.

인터넷 현수막 게시대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남도청 문화자원과 또는 11개 해당 시군의 옥외광고물 담당부서로 연락하면 된다.

김병주 전라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인터넷 현수막 게시대 사업을 통해 불필요한 현수막 게첨을 줄이는 등 불법광고물 정비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0031p@hanmail.net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