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밤사이 코로나19 지역감염 5명 추가

사회적거리두기 실천 및 소규모 모임자제 당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14:14]

전남도, 밤사이 코로나19 지역감염 5명 추가

사회적거리두기 실천 및 소규모 모임자제 당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11/23 [14:14]

 

 전라남도는 23일 지난 밤사이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진자 5명이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전남지역 확진자는 총 359명으로 이중 지역감염 309명, 해외유입 50명이다.

지난 7일 이후 감염자는 총 164명으로 늘었다.

순천 지역에선 4명이 추가됐으며 이중 전남 355·359번 확진자는 n차 감염자인 전남 328번의 접촉자로 순천지역 호프집 등에서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전남 356·357번 확진자는 전남 349번의 접촉자로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이들은 지난 21일 순천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 보건환경연구원의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아 강진의료원과 목포시의료원에 격리 입원됐다.

고흥 거주 전남 358번 확진자는 송파구 422번 확진자의 배우자로 격리 해제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강진의료원에서 입원 치료중이다.

전라남도가 구성한 역학조사 공동협력T/F팀은 접촉자 파악을 위해 심층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강영구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은 “도민들의 관심과 협조가 절실한 시기로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며 “의심 증상 시 외출·모임을 취소한 후 적극적으로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검사받고 소규모 가족·지인모임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윤진성기자 0031p@hanmail.net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맛집 탐방8] 맛집 보양식으로 안성맞춤인 "강릉북방새우"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