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산군, 한파 피해예방 위한 취약계층 건강관리 강화 나선다!

- 방문 및 전화 등 관리 통한 모니터링 추진 -

조남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11:00]

예산군, 한파 피해예방 위한 취약계층 건강관리 강화 나선다!

- 방문 및 전화 등 관리 통한 모니터링 추진 -

조남용 기자 | 입력 : 2021/01/08 [11:00]

▲ 한랭질환 대비를 위한 홍보물을 배포하는 모습     ©예산군

 

예산군보건소는 한파로 인한 피해예방을 위해 독거노인, 거동불편노인 등 건강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건강관리서비스를 강화한다.

 

한랭 질환은 추위가 직접적인 원인이 돼 인체에 피해를 입힐 수 있는 질환으로 저체온증, 동상 등이 이에 해당한다.

 

특히 심혈관질환, 당뇨병, 뇌졸중 등 만성질환을 가진 65세 이상 노령층은 추위에 더욱 취약하다.

 

보건소는 최근 기온 급 하강 및 대설 등 급격한 기후 변화로 한랭 질환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독거노인, 거동 불편자, 장애인, 치매환자 등 취약계층에 대해한파특보발령 시 수시 방문 및 전화로 집중 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겨울철 낙상사고 예방을 위한 근력강화운동과 유연성체조 등의 맞춤형 운동 교육도 병행하며, ​취약방문건강관리 대상자들에게 털장갑을 제공하는 등 사전에 한랭질환을 방지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보건소는 응급실을 운영하고 있는 예산종합병원, 예산명지병원의 한랭 질환 일일 모니터링을 통해 관내 한랭 질환자 발생현황을 매일 점검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한랭 질환은 건강취약계층에게는 생명에 심각한 지장을 초래할 수 있어 철저한 관리와 대비가 필요하다”며 “한파대비 건강수칙 교육 및 홍보활동을 강화해 지역주민의 건강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맛집 탐방8] 맛집 보양식으로 안성맞춤인 "강릉북방새우"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