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입암면, ‘찾아가는 재난기본소득 현장 접수처’ 큰 호응

- 21일 기준 82% 지급 완료, 침체한 지역경제 단비 역할 ‘톡톡’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9:21]

입암면, ‘찾아가는 재난기본소득 현장 접수처’ 큰 호응

- 21일 기준 82% 지급 완료, 침체한 지역경제 단비 역할 ‘톡톡’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01/21 [19:21]

정읍시 입암면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신속한 재난기본소득 지원을 위해 찾아가는 현장 접수처를 운영하고 있다.

 

어르신이나 장애인들이 선불카드를 늦게 발급받아 사용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하는 동시에,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재난기본소득 지급 취지에 맞게 신속히 집행하기 위함이다.

 

, 재난기본소득 신청을 위해 주민들이 많이 모일 경우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있고, 오래 기다리는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실시하게 됐다.

 

이 경우 대상자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수요자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연계 확인하는 것이 가능해 주민 복지서비스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최낙성 입암면장을 비롯한 전 직원은 지난 18일부터 교대로 마을회관과 세대별 방문을 통해 신청서 작성을 대행하고 카드를 지급했다.

 

직원들의 적극 행정이 빛을 발하면서 21일 기준 지역 내 주민 82%에게 재난기본소득 카드를 배부, 정읍지역에서 가장 높은 지급률을 기록하고 있다.

 

방문 서비스를 받은 한 어르신은 몸이 불편하고 자녀들이 멀리 있어 신청하기가 막막했는데, 이렇게 찾아와주니 고맙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최낙성 면장은 공무원과 지역 주민들이 함께해준 덕분에 좀 더 편리하고 신속하게 지원하게 됐다남은 신청 기간에도 신청 방법을 몰라서 지급받지 못하는 주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수령 460년 산청군 古梅 남명매 만개
1/11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