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익산경찰서 신동지구대, 112 신고 우려 장소 선제적 예방 활동 힘써

우려되는 신고 장소 예방 활동 지속적 전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6:55]

익산경찰서 신동지구대, 112 신고 우려 장소 선제적 예방 활동 힘써

우려되는 신고 장소 예방 활동 지속적 전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4/05 [16:55]

 

 



익산경찰서 신동지구대에서는 112 신고 처리가 완료된 내용 중 향후 다시 신고될 우려나 더 나아가 사건이 발생할 우려가 예상되는 장소 대상 예방 치안 활동을 전개 주민 보호에 나서고 있다.

 

신동지구대 각 팀은 당일 처리한 112 신고처리 건 중에서 가정폭력, 아동학대 등 재발이 우려되는 신고 장소에 대해 전 직원이 공유하여 팀별로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해당 신고 장소에 대해 숙지하고 순찰 시 연계하여 살피는 안전 순찰에 힘쓰고 있다.

 

지구대장 송태석 경감은 “발생한 신고·사건의 신속하고 정확한 처리도 중요하지만 해당 상황을 분석하여 재발이 우려되는 장소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지고 살피는 사후 예방에 힘씀으로 관련된 피해 주민들을 보호하는 노력을 다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송승현 익산서장은 “섬세하고 빈틈없는 지역 안전 순찰을 통해서 각종 사건·사고 우려 장소나 주민 안전에 위험한 장소 등 잠재적 치안 요인을 점검하고 해소함으로 안정된 치안을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광양시 섬진강변, 노란 유채꽃 물결 한창
1/19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