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진섭 시장, 확대간부회의 열고 본예산 편성 등 현안업무 점검

- 추석 명절 종합대책·태풍 대비 안전관리 대책도 논의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9/16 [19:49]

유진섭 시장, 확대간부회의 열고 본예산 편성 등 현안업무 점검

- 추석 명절 종합대책·태풍 대비 안전관리 대책도 논의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09/16 [19:49]

정읍시는 지난 1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9월 중에 추진해야 할 당면 현안업무를 공유하고 협의하기 위한 확대간부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는 유진섭 시장과 최재용 부시장을 비롯한 국·소장, ··소장, ··동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회의에서는 2022년 본예산 편성 등 현안업무와 추석 명절 코로나19 방역과 민생안정 대응체계 구축 등에 대해 논의했다.

 

유 시장은 읍면동에서부터 지역주민들과 소통해 지역개발사업 등 각종 건의 사업이 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특히 소규모 예산으로 시민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사업과 시민 생활과 밀접한 사업들을 발굴해 시민들에게 혜택이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 완화와 침체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일정별로 차질 없이 신청지급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추석 명절 대비 행정력을 총동원해 코로나19 방역에 집중하고 민생안정 종합대책에 따른 대응체계 구축에 한 치의 빈틈도 없도록 하라고 강조했다.

 

특히, 추석 명절을 전후해 공직사회 코로나19 특별방역과 공직기강이 해이해지지 않도록 특별 복무 점검을 시행해 청렴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는 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유 시장은 14호 태풍 찬투가 북상함에 따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 예방 활동도 주문했다.

 

유 시장은 태풍으로 인한 호우와 강풍으로 지역 내 저지대 주택, 대형공사장, 축대·옹벽 등 재난취약지역의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안전관리 대책을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 옥외 간판과 조립 시설물 등 강풍에 따른 낙하물에 의한 피해 예방 사전 조치를 철저히 해 줄 것을 강조했다.

 

특히, 무엇보다도 한 건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태풍 상륙 시간대에 가급적 외부출입을 자제하도록 홍보하는 등 인명피해 예방에 초점을 맞춘 사전 대비를 당부했다.

 

유진섭 시장은 주요 현안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국·소장께서 다시 한번 꼼꼼히 챙겨주길 바란다며 특히 추석을 앞두고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한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태안군, ‘활짝 핀 가을’ 원북면 청산리 코스모스 눈길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