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경북장애인자립생활센터, 제11기 밝은빛누리 장애인대학 수료식 개최

- 25일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서 수료식
- 장애인의 자립적인 삶을 지원하기 위한 인권·금융·법률·교육 등 내용으로 교육 진행돼

유범수 기자 | 기사입력 2021/11/29 [15:12]

[경주시] 경북장애인자립생활센터, 제11기 밝은빛누리 장애인대학 수료식 개최

- 25일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서 수료식
- 장애인의 자립적인 삶을 지원하기 위한 인권·금융·법률·교육 등 내용으로 교육 진행돼

유범수 기자 | 입력 : 2021/11/29 [15:12]

 

경북장애인자립생활센터(센터장 박귀룡)는 지난 25일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에서 제11기 밝은빛누리 장애인대학 수료식을 개최했다.

 

수료식에는 이동협 문화행정위원회 위원장과 남심숙 경주시 장애인여성복지과장, 내빈, 수강생 30명 등 70여명이 참석해 수료를 축하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밝은빛누리는 순우리말로 ‘밝은 빛이 환하게 비치는 세상에서 예쁘게 살아가라’는 의미로, 강의는 지난 3월부터 11월 초까지 매주 화·목 총 30회에 걸쳐 진행됐다.

 

강의내용은 장애인들이 자립적인 삶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인권·금융·법률·교육 등으로 구성됐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밝은빛누리 대학을 통해 습득한 지식이 장애인들의 적극적인 사회 참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아울러 대학이 장애인 뿐만 아니라 궁극적으로 사회적 통합을 지원하는 교육의 장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한편 경북장애인자립생활센터는 지난 2007년에 보건복지부 중증장애인자립생활센터 시범사업으로 지정된 바 있으며, 경북도 최초로 중증장애인들을 위한 권익옹호, 상담, 자립 지원 체험홈 운영 등 자립을 지원하는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