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기초생활보장업무 담당자 역량강화 교육 실시

- 사회보장급여 주요 개정사항 안내로 복지사각지대 발생 최소화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1/20 [17:00]

담양군, 기초생활보장업무 담당자 역량강화 교육 실시

- 사회보장급여 주요 개정사항 안내로 복지사각지대 발생 최소화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1/20 [17:00]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지난 18일과 19일 담양군자원봉사센터 교육장에서 읍면 신규 복지 공무원 등 26명을 대상으로 사회보장급여 주요 개정사항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교육에서는 읍면 직원들에게 군민 개개인에 맞는 맞춤형복지를 제공하기 위해서 변화된 지침에 대한 안내와 함께 군민이 사회보장급여를 몰라서 못 받는 일이 없도록 적극적인 홍보에 집중할 것을 당부했다.

 

올해사회보장급여 주요 개정사항으로는 기초생활보장제도의 수급자 선정기준 중위소득이 5.02% 인상돼 4인가구 기준 생계급여는 1536천원이 지원되며, 의료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개선돼 기초연금수급 노인이 포함된 가구의 경우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된다.

 

또한, 이달부터 기초연금 신청 가구의 소득인정액이 단독가구 월 180만 원, 부부가구 월 288만 원 이하이면 기초연금 지급 대상자가 되며, 노인 단독가구는 월 최대 307,500, 부부가구는 월 최대 492,000원을 받는다.

 

 

군 관계자는 오늘 교육을 통해 사회보장급여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보다 많은 군민이 만족할 수 있는 맞춤형복지를 제공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