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국내 최초 GMP 기반 농축산용 미생물 산업화지원시설 들어선다!

- (재)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 100억원 규모 국가 공모사업 선정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20:12]

정읍시, 국내 최초 GMP 기반 농축산용 미생물 산업화지원시설 들어선다!

- (재)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 100억원 규모 국가 공모사업 선정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1/25 [20:12]

정읍시에 국내 최초로 GMP 기반 농축산용 미생물산업화 지원시설이 들어선다.

 

시는 신정동에 소재한 ()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시행하는 ‘GMP 기반 농축산용 미생물산업화 지원시설 구축 공모사업에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는 총사업비 100억원(국비 50, 도비 15, 시비 35)을 지원받아 지하 1, 지상 1층 연면적 891규모의 GMP 기반 농축산용 미생물산업화 지원시설을 구축하게 된다.

 

올해부터 2024년까지 3년간 GMP 인증과 미생물 배양 장비, 정제·농축 장비, 건조·제형 장비 등을 갖추게 되며 공인기관이 인증하는 미생물 분야 제품을 생산하게 된다.

 

또한 반려동물의 펫푸드부터 비료와 작물보호제 등 농축산용 미생물 제품을 생산하는 과정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보증한다.

 

미생물 분야는 20209월 정부가 집중적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힌 그린바이오 5대 유망사업 중 한 분야다. 시는 미생물, 동물용 의약품 분야를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관련 인프라를 유치하기 위해 그동안 발 빠르게 대처해 왔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내 GMP 등급 농축산용 미생물 제품 생산시설이 없어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생물 분야 기업체들의 애로사항이 해소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정부가 추진하는 미생물·동물용 의약품 분야 사업을 정읍으로 유치하고, 이를 통한 관련 기업체 집적화로 정읍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미생물 산업의 메카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안전성평가연구소 전북분소와 협력으로 지난해 10월 선정된 반려동물 의약품 개발과 실용화 플랫폼 구축 공모사업(240)의 시너지 효과로 그린바이오 분야 사업 추진에도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친환경 농산물 수요 증대와 반려동물 증가 등으로 미생물 산업의 시장 규모는 갈수록 커지고 있다이번 공모사업을 계기로 정읍은 대한민국 미생물 산업의 혁신성장을 이끌며 미생물 산업의 메카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는 기체크로마토그래피 등 23종의 복합 미생물 안전성 분석 시스템을 구축, 국내 기업 미생물 제품의 안전성 평가와 산업화를 지원하는 시험분석·인증 기관이다.

 

지난 2017년 개소 이후 전국 220여 개 이상의 농축산 미생물 제품 생산 기업을 대상으로 효능 검증, 대량 배양, 산업화 분야를 지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