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산시, 안전하고 안심되는 전국체전 만든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이후 첫 전국체전…시설물 안전 점검 등 철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5/23 [10:20]

울산시, 안전하고 안심되는 전국체전 만든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이후 첫 전국체전…시설물 안전 점검 등 철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5/23 [10:20]

울산시가 5월 23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본관 7층 상황실에서 ‘2022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안전대책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한다.

 

회의에는 울산시와 5개 구·군, 교육청, 경찰청, 시설공단, 체육회 관계자 등 21명이 참석해 2022 전국(장애인)체육대회의 안전대책을 공유하고 합동 안전 점검 추진 등 기관 간 협업체계 구축 방안을 논의한다.

 

오는 10월 울산에서 개최되는 2022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이후 열리는 첫 대회이자, 코로나19 발생 이후 정상 개최되는 첫 대회이다.

 

이에 울산시는 안전한 대회 준비와 운영에 온 힘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울산시는 2022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준비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건 사고 예방 안전기준을 마련하고, 코로나19 재유행 예방계획 등에 대해 관계기관과 함께 종합 안전대책을 수립해 나간다.

 

타 시도의 안전대책을 참고해 울산의 상황에 맞춘 자체 안전대책을 수립하고, 관계기관과 함께 점검할 계획이다.

 

또한 대회 운영 기간에는 관계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대회 운영 상황 등을 실시간 공유하며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2022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준비와 운영 전 과정에서 ‘안전’이 우선되어야만 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를 수 있다. 선수와 시민이 모두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안전한 전국체전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대회를 준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보성군 제암산자연휴양림에서 느끼는 여름향기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