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북교육청, 급식종사자 폐암 건강검진 지원

경력 10년 이상 또는 55세 이상 급식종사자 대상… 12월까지 추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7/01 [07:01]

전북교육청, 급식종사자 폐암 건강검진 지원

경력 10년 이상 또는 55세 이상 급식종사자 대상… 12월까지 추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7/01 [07:01]



전라북도교육청이 급식종사자 폐암 건강검진을 지원하고 있다.

 

30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학교 급식종사자의 직업성 질병을 예방하고, 건강 유지·증진을 위한 급식종사자 폐암 건강검진을 오는 12월까지 추진한다.

 

유해인자 노출이 우려되는 급식종사자를 대상으로 폐암 건강검진을 실시해 건강 위험요소를 조기에 진단하여 안전한 근로환경을 조성하겠다는 취지이다.

 

검진 대상직종은 영양(교)사·영양실무사·조리실무사 등 급식종사자 중 경력 10년 이상인 사람 또는 55세 이상인 사람이다.

 

다만 55세 이상이라도 학교 급식실 근무경력 1년 미만인 사람은 제외된다.

 

검진 대상 중 검진 희망자는 공립학교 및 기관 1,156명, 사립 245명 등 총 1,401명이다.

 

검진 방법은 국가암검진에서 폐암 선별검사로 사용되는 '저선량 흉부CT 촬영'으로 진행되며, 전라북도내 흉부CT 촬영이 가능한 폐암검진기관을 개별 방문해 검사를 받으면 된다.

 

검진 기관으로는 고창병원, 군산의료원, 동군산병원, 남원의료원, 부안성모병원, 익산병원, 전북대병원, 대자인병원, 전주병원, 예수병원, 전주건강관리협회, 정읍아산병원 등이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급식종사자의 폐암 건강검진을 통해 폐암 실태를 파악하고, 이에 따른 건강 보호 방안을 마련해 급식종사자들이 더욱 안전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학교와 기관에서는 연말 혼잡을 피해 대상자들이 조기에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