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하고 난방비 절약하세요!”

교체 시 난방비 연 최대 44만원 절감…환경부, 올해 52만대 지원

이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23/02/02 [08:24]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하고 난방비 절약하세요!”

교체 시 난방비 연 최대 44만원 절감…환경부, 올해 52만대 지원

이형주 기자 | 입력 : 2023/02/02 [08:24]

노후화된 가정용 보일러를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하면 연간 최대 44만원의 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환경부는 올해 노후화된 가정용 일반 보일러를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할 경우 일반 가구는 10만원, 저소득층은 60만원까지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특히, 저소득층에서 특정제품(경동나비엔·귀뚜라미)을 선택하면 해당 보일러 제조·판매사에서 자부담액을 지원하기 때문에 무상으로 교체할 수 있다. 저소득층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 등이 해당된다.

 

환경부는 지난 2017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 보일러 교체 지원사업을 통해 그동안 109만대의 보일러 교체를 지원했다. 올해에는 지방비 포함 총 57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최대 52만대 교체를 지원한다.

 

▲ 노후보일러를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한 효과(1대당 연간 저감량).  ©



환경부에 따르면, 친환경 보일러는 열효율이 92% 이상으로 노후 보일러 대비 약 12% 정도 높아 연료비 절감에 도움을 준다.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할 경우 1월 도시가스 요금을 기준으로 1대당 연료비는 연간 최대 44만원이 절약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환경부는 지난해에 친환경 보일러 37만 3000대 교체를 지원했는데 이에 따른 연료비 절감액은 1000억 원 이상으로 추정된다.

 

또 친환경 보일러는 질소산화물(NOX), 이산화탄소(CO2) 등의 발생을 줄여 대기오염물질 저감과 온실가스 감축에도 기여한다는 게 환경부의 설명이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노후 보일러를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할 경우, 질소산화물은 연간 약 87%, 일산화탄소는 70.5%가 저감되며 이산화탄소는 19%가 줄어든다.

 

보조금 신청은 ‘가정용 보일러 인증 시스템(www.greenproduct.go.kr/boile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거나 관할 시군구 환경부서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보일러 판매자의 대리 신청도 가능하다.

 

박연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친환경 보일러가 환경적·경제적으로 우수한 만큼 각 가정에서 노후된 보일러를 교체할 경우 친환경 보일러로 설치하는 것이 좋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보일러 보급 지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