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총선 후 첫 정당 지지율…국힘 33.6% vs 민주 37.0% vs 조국당 14.2%

김시몬 | 기사입력 2024/04/15 [15:02]

총선 후 첫 정당 지지율…국힘 33.6% vs 민주 37.0% vs 조국당 14.2%

김시몬 | 입력 : 2024/04/15 [15:02]

                                          자료제공=리얼미터

 

 

4·10 총선 직후 진행된 여론조사에서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 지지도가 모두 30%대에 머무른 것으로 집계됐다. 민주당의 지지율이 높았고, 양당의 차이는 3.4%포인트(p)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에너지경제신문 의뢰로 지난 11~12일(4월 2주차)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1005명을 대상으로 정당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은 33.6%, 민주당은 37.0%를 기록했다.

조국혁신당은 14.2%로 10% 중반대까지 지지도가 치솟았다.

이외에 개혁신당(5.1%), 새로운미래(2.3%), 진보당(1.6%), 기타 정당(1.5%) 등이 뒤를 이었다. 지지하는 당이 없는 무당층은 4.6%로 집계됐다.

민주당은 지난 여론조사에서 44.6%를 기록해 지지율이 7.6%p 대폭 감소했으나 지난 2주 전 여론조사에서 비례대표 정당 지지율 조사에만 포함됐던 조국혁신당이 이번 조사에서는 정당 지지율 조사에 포함되면서 야권 지지율이 분산됐으며, 국민의힘은 직전 당시 36.0%보다 2.4%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이틀 동안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3만362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005명이 응답을 완료했고, 3.3%의 응답률을 나타냈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망제산 현충공원 편백 숲속에서 수국 향기를 느껴 보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