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다문화작은도서관, ‘2024 문학기반시설 상주작가 지원사업 ’공모 선정

- 문학 향유 프로그램 운영을 통하여 지역주민들이 일상에서 문학을 즐길 수 있는 기반 마련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21:35]

정읍시 다문화작은도서관, ‘2024 문학기반시설 상주작가 지원사업 ’공모 선정

- 문학 향유 프로그램 운영을 통하여 지역주민들이 일상에서 문학을 즐길 수 있는 기반 마련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6/11 [21:35]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정읍시 다문화작은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관하는 ‘2024 문학기반시설 상주작가 지원사업공모에 최종 선정되었다.

 

이에 따라 도서관은 국비 25백만원을 지원받는다.

 

문학기반 시설 상주작가 지원사업은 도서관, 문학관, 서점 등에 작가가 상주하면서 지역주민을 위한 문학 향유 프로그램 운영과 작가의 창작 여건 지원을 위한 사업이다.

 

상주작가는 오혜원작가가 선정되었다.

 

오작가는 2016년 한우리문학상 블랙리스트로 등단하여, ‘생일을 훔치는 녀석’, ‘나나와 키키의 숨겨진 문등을 출간하였다. 특히, ‘선감학원의 비밀은 올해 정읍시 한권의 책으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도서관에서는 상주작가와 함께 문해력상담소 운영 어린이를 위한 디카시 뽕망치 어른을 위한 낭독으로 치유하기 에세이로 나를 발행하다 등 다문화가족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상주작가와 함께 지역주민들에게 일상에서 문학을 즐길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 “지역의 독서문화 확산과 작은도서관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산으로 갈까? 바다로 갈까? 보성군에 다 있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