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이 1시간 앞으로 다가오면서, 평창 지역 날씨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평창동계올림픽취재팀신종철기자 | 기사입력 2018/02/09 [19:07]

[평창]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이 1시간 앞으로 다가오면서, 평창 지역 날씨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평창동계올림픽취재팀신종철기자 | 입력 : 2018/02/09 [19:07]
▲     ©코리아 타임즈 평창올림픽 취재팀 신종철 기자 s1341811@hanmai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 기자]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이 9일 오후 8시부터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개최된다.

 

올림픽 개막식을 앞두고 가장 관심을 모은 것은 개막식 시각 평창의 날씨였다. 개회식장에 지붕이 설치되지 않아, 날씨가 추울 경우 관객들이 벌벌 떠는 가운데 개회식이 진행될 수 있기 때문이다.
기상청은 개막식 시각 평창 지역이 영하 5도에서 영하 2도, 체감온도는 영하 10도일 것으로 예상했지만, 예상외의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어 마음을 놓을 수 없었다.

 

다행히 평창 올림픽 개막식은 비교적 따뜻한 가운데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올림픽 개막식 시작을 1시간 남겨둔 현재, 평창 지역의 온도는 영상 1도다.

 

개막식이 진행되는 오후 9시에는 영하 4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평년에 비해서는 높은 온도다. 최악의 추위 속에서 개막식이 진행되는 불상사는 발생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평창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개막식을 찾는 관람객들을 위해 방한 세트를 나눠줄 예정이다.

(제보) 카카오톡ID 8863051

e-메일: s1341811@hanmail.net

여러분의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