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北 김여정 "대통령께서 통일의 새장을 여는 주역이 되시라"

이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18/02/11 [13:35]

[포토] 北 김여정 "대통령께서 통일의 새장을 여는 주역이 되시라"

이성민 기자 | 입력 : 2018/02/11 [13:35]

 

▲ 北 김여정 부부장은 문대통령께 김정은 국무위원장 특사자격이라고 밝히고 친선를 전달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여정은 "대통령께서 통일의 새장을 여는 주역이 되시라"는 의미있는 말을 해 주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 이성민 기자

 

[통일 역사=플러스코리아타임즈 이성민 기자] 10일 북한 고위급 대표단과 문재인 대통령과의 청와대 접견 및 오찬은 2시간50분동안 진행됐다.

 

이번 청와대 만남은 2009년부터 이명박-박근혜 정권 내내 극심한 갈등상태였던 남북관계에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화해 분위기가 자리 잡기 시작했다는 평이다.

▲ 평창올림픽 개막식에 공동입장하는 남북선수단. 中 언론은 11년만에 남북이 하나되어 입장하는 모습이 감동적이라고 전해했다. 사진=신화사     © 이성민 기자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국가수반)과 김정은 노동당위원장의 특사로 나선 김여정 노동당 제1위원회 부부장이 문재인 대통셩과의 회동에서 남북갈등의 불신의 고리를 씻고 통일을 향한 첫 출발점을 상징적으로 보여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