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 감독이 또? ‘스윙키즈’ 박혜수에 대한 기대

문화부 라윤경기자 | 기사입력 2018/11/06 [16:59]

‘써니’ 감독이 또? ‘스윙키즈’ 박혜수에 대한 기대

문화부 라윤경기자 | 입력 : 2018/11/06 [16:59]

 

▲     © 12월 개봉 예정. (사진=NEW 제공)


[플러스코리아타임즈=라윤경 기자]프로 발굴러’ 강형철 감독의 신작 '스윙키즈'에서 ‘양판래’ 역의 박혜수가 '과속스캔들' 박보영과 '써니' 심은경을 잇는 시대를 대표하는 새로운 얼굴로 등극할 예정이다.

 

 '스윙키즈'는 1951년 거제도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터질 듯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드라마 '청춘시대', 영화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등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은 라이징 스타 박혜수가 '스윙키즈'에서 댄스단의 무허가 통역가 ‘양판래’ 역을 맡아 기대를 모은다.

 

드라마 '청춘시대'에서 새내기 대학생 ‘유은재’의 풋풋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데 이어 영화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에서 김윤석과 자연스러운 부녀 호흡을 선보인 박혜수. 브라운관에서 스크린까지 영역을 확장하며 가능성을 입증한 박혜수가 박보영, 심은경 등 재능 있는 신예 배우를 발탁해 온 ‘프로 발굴러’ 강형철 감독의 신작 '스윙키즈'에 합류해 시대를 대표하는 새로운 얼굴로 떠오를 예정이다.

 

 '스윙키즈'에서 돈 벌러 왔다 춤까지 추게 된 무허가 통역가 ‘양판래’ 역을 맡은 박혜수는 수준급의 노래 실력과 댄스는 물론 영어, 중국어 등 외국어 연기까지 소화해내며 스크린 가득 다채로운 매력을 드러낼 것이다.

 

전쟁 속에서도 주눅들지 않는 당찬 면모와 탭댄스에 대한 순수한 열정을 인상 깊은 연기로 표현해내며 극에 생생한 숨결을 불어넣은 박혜수에 대해 강형철 감독은 “전작에서 신인 배우들과 작업했을 때 느꼈던 감정을 똑같이 느꼈다. 디렉션이 필요 없을 정도의 놀라운 집중력으로 ‘양판래’ 캐릭터를 멋지게 소화해냈다”고 만족감을 전해 기대감을 높인다


 


.

 

(제보) 카카오톡ID 8863051

e-메일: s1341811@hanmail.net

여러분의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