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사예술회관에서 펼쳐지는 송년음악회에 시민을 초대합니다.

- 더 나은 공연문화 정착을 위한 음악회 ‘문화의 길을 걷다. 동행’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18/11/29 [19:41]

정읍사예술회관에서 펼쳐지는 송년음악회에 시민을 초대합니다.

- 더 나은 공연문화 정착을 위한 음악회 ‘문화의 길을 걷다. 동행’

이미란 기자 | 입력 : 2018/11/29 [19:41]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이미란기자]오는 1212일 정읍사 예술회관에서는 클래식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는 아시안 클래시컬 플레이어즈 오케스트라를 초청하여 송년음악회가 열린다.

 

▲     © 이미란 기자

음악회에는 인기가수 정동하와 인순이가 협연하여 음악회의 수준을 한껏 드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정읍시(시장 유진섭)가 후원하는 이번 공연은 정상급 연주자를 초청, 격조 높은 공연을 통해 시민들의 문화의식 함양과 욕구 충족을 위해 마련됐으며, 문화특화도시 조성 사업자로 선정된 사단법인 둘레(이사장 안수용)가 기획했다.

 

더 나은 공연문화 정착을 위한 음악회, 문화의 길을 걷다. 동행이라는 주제로 무대에 오르는 이번 음악회는 아나운서 출신인 전문 MC 신영일 씨가 진행을 맡는다.

 

국내 최고의 시립 오케스트라 출신들로 구성된 아시안 클래시컬 플레이어즈는 오페라 가면무도회왈츠, ‘피가로의 결혼서곡,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등 주옥같은 명곡의 연주를 통해 감동 있는 선율을 선사하고, 송년을 맞아 크리스마스 캐럴 메들리를 준비하여 관중과 함께 하는 공연을 예고했다.

 

또한 전설적인 밴드 부활의 보컬 출신으로 최근 뮤지컬 무대를 넘나들며 대중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정동하 씨가 출연하여, 또 다른 장르의 음악을 통해 무대에 생동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협연자로 나서는 가수 인순이 씨는 올해 데뷔 40주년을 맞은 국민가수로 친구여, 써니, 밤이면 밤마다, 베싸메 무쵸등 다양한 노래를 폭발적인 가창력 등과 함께 선보여 공연장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킬 전망이다.

 

금 번 공연을 기획한 안수용 이사장은 최고의 연주자를 초청한 수준 높은 공연을 통해 문화적 격차를 해소하고,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마련된 자리다특히 다사다난한 한해를 따뜻하게 마무리하기 위한 자리니만큼 음악회에 시민들을 무료로 초청한다.”고 말했다.

 

한편 정읍시는 문화격차 해소와 문화역량강화, 문화발굴창조를 사업 목표로 문화특화지역도시 조성사업자로 ()둘레를 선정하여, 활발한 문화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