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민바행, 민족문제연구소부패세력청산연대(민부련)으로 출범

김일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8/24 [16:19]

민바행, 민족문제연구소부패세력청산연대(민부련)으로 출범

김일미 기자 | 입력 : 2019/08/24 [16:19]

 [플러스코리아타임즈= 김일미 기자] 민족문제연구소바로세우기시민행동 (약칭 민바행)은 24일, 출범 1주년을 기념하고 2기를 새로이 출범시키는 총회를 개최했다.

20여명이 모인 이날 민바행은 새로운 회칙을 통과시키며 명칭을 '민족문제연구소부패세력청산연대(약칭 민부련)'으로 변경했으며, 새 공동대표단으로는 강세형, 김영수, 이덕수, 이전오, 주희상(가나다순)의 5인이 선출되었다.

 

▲     © 김일미 기자


한편, 고문에는 민바행 공동대표이며 통일염원시민회의의 이기자 대표가 양재혁 전 성균관대 명예교수와 함께 고문으로 추대되었다.

 

▲ 왼쪽으로부터 이진오, 강세형,김영수(아사달),주희상, 이덕수 공동대표     © 김일미 기자


민부련은 작년 8월 24일 민족문제연구소의 비리와 불법을 청산하고 바로세우자는 취지로 민문연의 회원들과 시민들로 구성된 시민단체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파주 적군묘지·북한군묘지 추모한 조국통일회의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