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음주폐해예방사업 우수사례 평가 ‘우수기관’ 선정

맞춤형 예방교육, 각종 공연 및 캠페인으로 절주문화 확산 노력 …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19/11/14 [19:57]

담양군, 음주폐해예방사업 우수사례 평가 ‘우수기관’ 선정

맞춤형 예방교육, 각종 공연 및 캠페인으로 절주문화 확산 노력 …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미란 기자 | 입력 : 2019/11/14 [19:57]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이미란기자] 담양군보건소는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실시한 ‘2019년 음주폐해예방사업 우수사례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14일 서울 포스트타워에서 열린 음주폐해예방의 달 기념행사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     ©

올해 음주폐해예방사업 우수사례 평가는 지역사회 음주폐해예방사업 활성화를 위해 각 지자체에서 실시한 음주폐해예방(절주)사업 중 우수사례를 선정, 사례를 공유하고 지역사회 절주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포상하고자 추진됐다.

 

담양군보건소는 대상자별생애주기별 맞춤형 음주폐해예방교육, 건강한 직장문화만들기 프로젝트, 지역 축제, 행사와 연계하여 음주폐해예방 뮤지컬 공연 및 캠페인 전개 등 지역사회 건전한 절주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해왔다.

 

지역사회건강통계에 따르면 담양군은 월간음주율이 2015년도 45%에서 2018년도 43.2%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으며, 전국 56% 보다 낮은 편이다. 반면 연간음주자의 고위험음주율은 2017년도 14.1%에서 24.8%로 급증하였으며, 전국 19.4% 대비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김순복 보건소장은 담양군이 월간음주율은 낮은 편이나, 고위험음주율이 높게 나타나고 있어 앞으로 고위험음주율이 높은 40~50대를 대상으로 음주폐해예방사업 추진을 통한 건강한 음주문화 확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담양군은 수능시험이 끝난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흡연예방교육 및 음주폐해예방교육을 실시하여 청소년이 흡연 및 음주로부터 스스로를 보호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안산 대부도 물들인 100만 송이 해바라기, 노란 물결 유혹
1/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