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완도해경, 설 명절기간 해양안전 특별대책 추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09:07]

완도해경, 설 명절기간 해양안전 특별대책 추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1/14 [09:07]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설 명절기간 국민이 안전하고 여유러운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해양안전 특별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설 연휴 전 약 10일간 사전준비와 점검기간을 거쳐 오는 23일부터 27일까지 현장 안전관리에 총력 대응할 예정이며, 도마호 등 관내 도선 6척에 대한 인명구조장비관리상태, 안전수칙 매뉴얼 비치 여부 등 실태를 집중 확인한다.


또한, 설 연휴기간 많은 귀성객이 이용하는 여객선 주요 항로와 낚싯배가 집중 출입항 시간대에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 전진 배치하여 해양사고를 예방하고, 관내 위험구역 23개소를 중심으로 연안사고 취약 항포구 안전순찰을 강화하여 전 직원 비상대응 태세를 유지해 각종사건ㆍ사고에 신속 대응할 계획이다.


박제수 서장은 “설 연휴기간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바닷길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노력을 다하여 각종 해양사고 예방에 주력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파주 적군묘지·북한군묘지 추모한 조국통일회의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