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치매안심센터 치매파트너 양성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2/13 [01:16]

의정부시 치매안심센터 치매파트너 양성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2/13 [01:16]

▲ 의정부시보건소 전경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시 치매안심센터는 지역사회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 개선을 위해 치매어르신과 그 가족을 위한 치매파트너를 양성한다.

치매파트너란 치매에 대해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일상생활에서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를 말한다.

초등학생 이상이면 누구나 치매 어르신에게 먼저 다가가서 배려하기, 온라인·오프라인 캠페인에 참여하기, 치매예방수칙 및 치매체크 앱을 통한 치매검진 정보전달 등의 활동 등을 통해 도움을 주는 치매파트너가 될 수 있다.

치매 파트너가 되는 방법은 경기도 광역치매센터 홈페이지 접속 → 치매파트너 메뉴를 통해 온라인 교육(30분)영상을 시청하거나 치매체크 앱 → 치매극복함께하기 → 치매파트너 되기에서 치매파트너 온라인 교육(30분)영상을 시청하면 치매파트너가 될 수 있다. 치매파트너 온라인 교육 수료 후에는 수료를 증명하는 치매파트너증이 자동 발급되며 치매파트너 홈페이지에서 출력이 가능하다.

이종원 의정부시보건소장은 “급속한 고령화로 인해 치매는 더 이상 남의 일이 아닌 내 가족, 내 이웃, 우리 사회의 일이다”라고 강조하면서 “치매파트너 양성을 통하여 건전한 돌봄 문화 확산과 치매 친화적 지역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태풍 지나고 뜬 일곱 빛깔 무지개
1/11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