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장흥군, 안중근의사 순국 110주년 추모제 장흥 해동사에서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3/21 [09:15]

장흥군, 안중근의사 순국 110주년 추모제 장흥 해동사에서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3/21 [09:15]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장흥군은 오는 3월 26일 장동면 해동사에서 110년을 넘어 장흥군에서 꽃핀 안중근의사 ‘제66회 대한민국 영웅 안중근의사 추모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3월 26일은 안중근의사 순국 110주년인 동시에, 해동사에서 안중근의사의 업적을 추모한 지 66년째 되는 해다.

 

장흥군에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안중근의사 영정과 위패를 모시는 사당인 해동사가 있다.

 

해동사는 1955년 장흥 유림 안홍천(죽산 안 씨) 선생이 순흥 안 씨인 안중근의사의 후손이 없어 제사를 지내지 못하는 것을 안타까워하며 죽산 안 씨 문중 및 지역 유지들이 성금을 모아 건립한 사당이다.

 

1955년 이후 매년 안중근 의사의 순국일에 맞춰 해동사에서는 ‘안중근 의사 추모제’가 개최되고 있다.

 

장흥군은 안중근 의사 순국 110주년 맞아 2020년을 ‘정남진 장흥 해동사 방문의 해’로 선포했다.

 

1909년 10월 26일 오전 9시 안중근의사는 조국의 독립과 동양평화를 위해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했다.  의거 당일 체포된 안 의사는 이듬해인 1910년 3월 26일 뤼순 감옥에서 순국했다.

  

순국일에 맞춰 오는 3월 26일 개최 예정인 ‘제66회 대한민국 영웅 안중근의사 추모제’는 코로나19 여파로 본래 계획했던 것보다 간소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연계행사로 준비한 ‘의향 장흥 학술대회’도 연기하기로 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올해 많은 사람들이 장흥군 해동사에서 안중근 의사의 나라 사랑 정신을 배울 수 있길 기대한다”며, “추모공간 조성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해 역사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동사는 전라남도 문화재자료 제291호(2019.12.26. 지정)로 지정되었다.

 

장흥군은 ‘안중근 의사 추모공간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해동사 일대에 70억원을 들여 기념관, 역사 체험 교육시설, 역사공원, 애국 탐방로 등으로 이뤄진 메모리얼 파크를 건립할 예정이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안산 대부도 물들인 100만 송이 해바라기, 노란 물결 유혹
1/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