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2020년 상반기 민방위 교육 훈련 연기

- 민방위대 인적 자원 보호 및 코로나19 청정지역 사수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4/07 [19:57]

정읍시, 2020년 상반기 민방위 교육 훈련 연기

- 민방위대 인적 자원 보호 및 코로나19 청정지역 사수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0/04/07 [19:57]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이미란기자] 정읍시가 이달 20일부터 15일간 실시계획이었던 2020년 상반기 민방위 교육 훈련을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인해 5월로 연기한다.

▲     ©

시는 코로나19 감염병으로부터 민방위대 인적 자원 보호와 코로나19 청정지역 사수를 위해 민방위 집합 교육 훈련을 내달 7일부터 624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 민방위 비상소집훈련은 61707:00~08:00(1시간) 각 읍동별로 일제히 실시키로 했다.

 

이는 민방위 집합 교육 훈련 시 집단 감염과 코로나19 발생지역 거주자의 교육 훈련 참여에 따른 코로나19 유입이 우려되고 범정부적으로 강력히 시행하고 있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것이다.

 

시는 이달 이후에도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될 경우 상반기 민방위 교육 훈련을 하반기로 연기할 방침이다.

 

또한, 2020년 을지태극연습기간(5.25 ~ 5.28)과 청소년 심폐소생술 초고 순회 교육기간(6.1 ~ 6.10)에는 민방위 교육 훈련을 실시하지 않는다.

 

이번 교육 훈련 대상은 정읍시 지역민방위대 및 직장민방위대에 편성된 만 20~40세의 민방위대원이며, 교육 인원은 민방위 교육 3,000, 비상소집훈련 3,000명 등 총 6,000명이다.

 

교육은한민족 국난 극복의 역사와 한반도의 미래를 주제로 민방위 의식 확립을 위한 인문학 강의와 임무 수행에 필요한 심폐소생술 응급처치 역할체험, 화생방대비요령, 화재 초동진압요령 등 재난대비 교육을 실시하며 일반 시민에게도 개방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