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성시, 산업·유통형 지구단위계획 입안제안 평가기준 마련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기사입력 2021/04/13 [05:49]

안성시, 산업·유통형 지구단위계획 입안제안 평가기준 마련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입력 : 2021/04/13 [05:49]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 선임기자]안성시는 최근 급격히 증가하는 물류시설 수요 증가에 따라, 관내 비도시지역에 대한 무분별한 개발을 방지하고 입지타당성 확보 등 장기적인 대응을 위해 ‘산업·유통형 지구단위계획 입안제안 평가기준’을 마련해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제출된 사업계획서를 기준으로 평가해, △평가점수 80점 이상 고득점 순위에 따라 주민제안을 우선 추진하고 △평가점수 90점 이상 제안은 행정절차 간소화 및 행정서비스 제공을 위해 ‘안성시 도시계획위원회 주민제안 자문’ 절차를 생략할 예정이다.

 

본 평가기준은 '법규', '환경', '사업계획서' 분야로 구성돼 있으며, 타 지역에 비해 제조업 등 입지가 제약되는 '자연보전권역' 및 '상수원보호구역' 지역은 가점을 배정하는 등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하는 방안을 포함했다.

 

정창훈 도시정책과장은 "향후 본 평가기준이 체계적으로 활성화되면 대규모 물류시설 입지타당성을 확보하고, 나아가 무분별한 난개발 방지 등 우수기업 유치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시는 지난달 15일 도시지역 내 계획적인 개발을 위해 ‘선 지구단위계획, 후 개발행위허가’ 절차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대규모 물류시설 입지 운영 방침’을 수립한 바 있다.

 

또한 안성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방역조치 강화로 피해가 심한 문화체육관광 분야 업종·시설 지원 및 문화예술인의 안정적인 창작활동 지원을 위해 안성형 문화체육관광 분야 긴급 재난지원금 지원에 나섰다.

 

이번 문화체육관광 분야 재난지원금 지원대상은 실내·외 체육시설, 노래연습장, PC방·오락실, 관광·이벤트업, 종교시설, 문화예술인 등이며, 업종·시설별 1개소 당 50~100만 원씩 지급한다.

 

재난지원금 신청은 지난달 29일부터 우편·이메일 등을 통해 비대면 접수 중이며, 12일부터 23일까지 평일에 한하여 안성맞춤아트홀 주민편의동 2층 2강의실에서 방문접수도 가능하다.

 

긴급 재난지원금 접수 시 재난지원금 지원신청서, 개인정보 이용 동의서, 신분증 등을 제출해야하며, 각 업종·시설별 지원기준 및 제출서류 상세내용은 안성시청 홈페이지(안성소식→시정정보→고시/공고)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이번 안성형 문화체육관광 분야 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힘드실 시민여러분들께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다양한 분야를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편집국 신종철 선임기자 s1341811@hanmail.net

사회뉴스 s1341811@hanmail.net
9회말 2아웃에도 포기를 모르는 야구선수들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책임감 있는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강심장’을 가슴에 품고, ‘런닝맨’처럼 취재현장을 뛰어, 독자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일교차 큰 날씨에 영랑시인 생가에 핀 모란
1/21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