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맥류 출수기‘붉은곰팡이병 등 병해충’ 적기방제 ‘당부’

- 출수기 전후 10일 간격으로 적용약제 2~3회 사용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19:38]

정읍시, 맥류 출수기‘붉은곰팡이병 등 병해충’ 적기방제 ‘당부’

- 출수기 전후 10일 간격으로 적용약제 2~3회 사용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04/12 [19:38]

정읍시농업기술센터는 맥류 출수기에 따른 붉은곰팡이병 등 병해충 예방을 위한 적기방제를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올해 맥류 생육재생기 이후 평균기온이 전년 대비 2.6높아 보리 출수기는 평년(422)보다 일주일 빨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맥류의 이삭 나오는 시기인 이달 중하순에는 따뜻한 날씨와 잦은 강우로 붉은곰팡이병 발생이 우려되기 때문에 재배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맥류 붉은곰팡이병은 주로 이삭에 발생하며 이삭을 갈색으로 변색시켜 곡물의 품질을 떨어뜨리고 이삭이 여물지 않아 수확량이 현저히 감소한다.

 

병해 발생을 예방하려면 맥류 출수기 전후로 캡탄수화제 등 적용약제를 10일 간격으로 2~3회 사용해야 한다.

 

또한 보리와 밀, 귀리 각각에 등록된 농약이 다르기 때문에 PLS제도에 따라 등록된 농약을 확인한 후 농약안전사용 기준에 맞춰서 농약을 사용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는 평년보다 기온이 높아 출수가 빠르며 저온 피해가 없어 전년보다 생육상태가 좋기 때문에 고품질 맥류를 다수확 할 수 있도록 포장관리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일교차 큰 날씨에 영랑시인 생가에 핀 모란
1/21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