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의 인문·역사 ‘지역을 넘어 세계로!’

- ‘인문·역사 분야 창의인재 육성사업’ 6개 학교 참여 ‘본격 시작’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4/27 [19:33]

정읍의 인문·역사 ‘지역을 넘어 세계로!’

- ‘인문·역사 분야 창의인재 육성사업’ 6개 학교 참여 ‘본격 시작’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04/27 [19:33]

정읍시가 지역 내 인문·역사 자원을 계승해 발전시킬 미래세대 주인공 육성에 나섰다.

지역 내 초중고 학생들의 인문학적 지식과 소양을 갖춰 정읍의 풍부한 인문·역사 자원을 지역을 넘어 세계로 알리겠다는 취지다.

 

관련해 시는 2021 인문·역사 분야 창의인재 육성사업에 선정된 지역 내 6개 초·중·고교에 학교당 1천만원을 지원하고 본격적인 사업을 시작했다.

 

역사 분야는 태인고등학교 ‘태인선비문화 본류(本流)’ 2단계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인문 분야는 서영여자고등학교 ‘온 힘으로’ 학생 인문 책 쓰기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 인문·역사 분야에는 덕천·수곡초등학교 ‘인문·역사 분야 창의인재 육성 프로젝트’와 함께 신태인중학교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동학농민혁명 탐구 및 정신 계승’, 학산중학교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인문 역사 독서교육’이 각각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학생들이 우리 고장의 역사·문화 등에 대해 더 잘 알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각 학교의 사업 진행 방식과 성과 등을 참고해 내년도에는 더 많은 학교와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2020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인문·역사 분야 창의인재 육성사업’은 전년도에도 6개 학교가 참여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 바쁘다 바빠, 농번기 새벽 들판
1/2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