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보쌈-운명을 훔치다' 김태우, ‘광해군’으로 돌아온 그가 반갑다!

김사랑 기자 | 기사입력 2021/04/30 [12:36]

'보쌈-운명을 훔치다' 김태우, ‘광해군’으로 돌아온 그가 반갑다!

김사랑 기자 | 입력 : 2021/04/30 [12:36]

 

‘보쌈’ 김태우의 광해군 변신에 기대가 쏠린다.

 

MBN 종편 10주년 특별기획 ‘보쌈-운명을 훔치다’(극본 김지수, 박철/ 연출 권석장/ 제작 JS픽쳐스, 이엘라이즈/ 이하 ‘보쌈’)는 광해군 치하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생계형 보쌈꾼이 실수로 옹주를 보쌈하며 펼쳐지는 로맨스 사극.

 

극 중 화인옹주 수경(권유리 분)의 아버지이자 왕권을 지키기 위해서는 어떤 일도 불사하는 인물인 ‘광해군’으로 분할 김태우는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부터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휘하며 캐릭터 변신에 대한 기대를 한껏 높이고 있다. KBS ‘징비록’, ‘조선로코-녹두전’, 영화 ‘천문’ 등 사극 작품 속에서 무게감을 더하는 열연으로 활약을 펼쳤던 그가 또 한 번 사극으로 돌아오며 반가움을 선사하고 있는 것.

 

특히 지난 2015년 방송된 KBS ‘징비록’에서 광해군(노영학 분)의 아버지인 ‘선조’ 역을 완벽하게 그려내며 호평을 자아냈던 김태우가 이번엔 선조의 아들인 ‘광해군’을 연기, 김태우가 만들어낼 광해군에 관심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 이에 앞서 출연했던 사극 작품들에서 돋보이는 명품 연기를 선보였던 김태우가 또 한 번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킬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MBN 종편 10주년 특별기획 ‘보쌈-운명을 훔치다’는 내일(1일) 오후 9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MBN ‘보쌈-운명을 훔치다’ 티저 영상 캡처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일교차 큰 날씨에 영랑시인 생가에 핀 모란
1/21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