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광역시소방본부, “프로야구 보고 심폐소생술 배워요”

시 소방안전본부·KIA 타이거즈 협업…전광판 통해 영상 송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4/30 [17:50]

광주광역시소방본부, “프로야구 보고 심폐소생술 배워요”

시 소방안전본부·KIA 타이거즈 협업…전광판 통해 영상 송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4/30 [17:50]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지난 29일 광주기아챔피언스 필드에서 심폐소생술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소방안전강사와 프로야구 관중이 함께 하는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했다.

지난 3년간 광주에서 심정지 환자를 발견한 일반 시민의 심폐소생술 시행비율(12.7%)은 전국 평균(23.1%)보다 현저히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시 소방안전본부는 올해 여러 기관과 협조해 심폐소생술 교육 대상을 다양한 주체로 확대해 추진하고 있다.

프로야구 관중과 함께 하는 심폐소생술 교육은 광주시와 KIA 타이거즈 구단이 협업을 통해 9월까지 매월 한 차례 진행한다.

특히 매 경기 야구장 전광판을 통해 자체적으로 제작한 ‘심폐소생술 따라하기’영상을 송출해 관중들이 쉽게 심폐소생술을 접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이정자 구조구급과장은 "20년 전 고 임수혁 선수가 야구장에서 심정지로 쓰려졌을 때 한 명이라도 심폐소생술을 할 수 있었다면 지금도 그를 볼 수 있었을지 모른다”며 “다시는 ‘그때 심폐소생술을 했었더라면’이라는 후회가 남지 않도록 심폐소생술에 시민 모두가 관심을 가져주기 바란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일교차 큰 날씨에 영랑시인 생가에 핀 모란
1/21
연재
광고